하반기 중소·중견기업 스마트공장 보급에 718억원 지원

중기부, ‘스마트공장 구축 및 고도화’·‘K-스마트등대공장 육성사업’ 신청 접수

김윤진 승인 2022.06.28 22:21 의견 0

[이코노믹경제= 김윤진 기자] 하반기 중소·중견기업에 스마트공장을 보급하는데 총 718억원이 지원된다.


중소벤처기업부는 하반기 ‘스마트공장 보급·확산 지원사업’을 공고하고 29일부터 참여 희망 중소·중견기업의 신청을 받는다고 28일 밝혔다.


이번 공고는 수요기업이 경영 여건 등을 고려해 사업을 신청할 수 있도록 지난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 실시하는 정기 모집이다.

모집 대상은 ‘스마트공장 구축 및 고도화’와 ‘K-스마트등대공장 육성사업’ 등 2개 사업이다.

우선 중기부는 ‘스마트공장 구축 및 고도화’에 850개사를 선정해 총 702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.

중기부는 기업별 맞춤형 지원을 위해 스마트화 목표 수준에 따라 기초단계는 5000만원, 고도화1은 2억원으로 지원금액을 차등화해 지원하기로 했다.

또 인공지능, 빅데이터, 디지털 트윈이 적용된 최고 수준의 스마트공장 도입을 지원하는 ‘케이(K)-스마트등대공장’도 4개사를 선정, 기업당 4억원씩 총 16억원을 지원한다.

‘케이(K)-스마트등대공장’은 세계경제포럼(WEF)이 세계 제조업의 미래를 혁신적으로 이끄는 공장으로서 대기업 위주로 선정하는 글로벌 등대공장(Lighthouse Factory)을 벤치마킹한 중소·중견기업 중심의 선도형 스마트공장이다.

중기부는 선정된 기업이 미래형 스마트공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단년도 지원을 넘어 업체당 향후 3년 동안 최대 12억원을 지원한다.

이번 ‘케이(K)-스마트등대공장’은 다양한 업종별로 고도화에 대한 이정표를 제시할 수 있도록 주력업종에서 2개사, 기타업종 중 2개사로 나눠 선정한다.

주력업종은 자동차, 전자제품, 기계·전기장비, 화학제품 등 8개 업종이고 기타업종은 식료품, 음료, 의약품, 의복, 고무·플라스틱 등 17개 업종이다.

신청은 스마트공장사업관리시스템을 통해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.

이현조 중기부 스마트제조혁신기획단장은 “중기부는 중소 제조기업의 디지털 전환이 국정과제인 만큼 스마트공장 보급과 확산에 정책 역량을 집중하겠다”고 밝혔다.

저작권자 ⓒ 이코노믹경제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